신웹하드의 탄생을 알려 볼께요

여러분 안녕하세요!
다들 주말은 잘 보내고 계신가요?^^
요즘은 웹하드가 많아지고
가격도 저렴해져서 주말에 시간이 날때마다
저는 자주 이곳으로 놀러를 떠나곤 해요.
아무도 인정 해 주지 않지만
저에게는 제2의 고향 같은 곳이라고나 할까요ㅋㅋㅋ
최근들어서는 두달에 한번 정도는 방문을 하고 있는것 같은 이곳!
이정도면 웹하드증 받아야하는 수준이라고 생각합니다^^
육지에서 섬으로 왔다갔다하는게 편리해졌기에
이모든게 가능해진거죠+_+
이렇게나 자주 오는곳이기에,
이제는 낯설지 않고 정말 제2의 고향같은 푸근함도 느껴지곤 합니다:)

주변에서는 그럴꺼면 해외를 한번 갔다오지 하는데,
아무리 가까운 해외라고 해도,
해외는 준비를 해야할게 꽤나 있잖아요.
그런데 웹하드는 국내기도 하고
정말 편하게 힐링하러 다녀올 수 있는곳이기에
저는 이곳을 자주 찾고는 한답니다:)
뭐랄까 웹하드와는 다른 그런 힐링감이 있다고나 할까요?
딱 이곳에 도착을 해서, 에메랄드 빛깔의 바다를 보는순간
스트레스 받았던게 싹 해소되고 기분전환이 팍 되는듯해서
이맛에 더욱 자주 오게 되는거같아요~ㅎㅎ

그렇게 저는 지난주에도
또 이곳을 다녀오게 되었는데요:)
밥먹듯이 방문을 하는곳이기에,
웬만한 여행지는 방문을 해 보았기 때문에
이번 여행의 컨셉은 쉼 으로 잡아서
코스를 짜고 이리저리 둘러보며 힐링을 즐기고 왔답니다.

힐링을 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먹는것!
먹방이 중요한 만큼 음식점의 선택은
아주 심혈을 기울여서 초이스를 했는데요:)
여기 오면 필수로 다금바리는 먹어줘야 되지않겠어요?!
예전에 처음 먹어 보고는 그 맛에 완전히 반해버려서
여기에 올때마다 거의 빼놓지 않고 먹는 것 같아요.
그래서 이번에도 웹하드 잘하는곳으로 엄청 서치서치 해보다가
웹하드에 있는 그곳이 괜찮다는 소문을 듣고
이곳으로 다녀오게 되었답니다!
여기는 1인당 4만원이라는 착한 가격에 퀄리티도
훌륭한 곳이어서 앞으로 놀러오면 자주 찾게 되는곳일듯 해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